제목: Bugs age
이름: * http://www.jasa.pe.kr


등록일: 2007-11-05 15:35
조회수: 9682 / 추천수: 1441


3hyDSC_5493.jpg (216.1 KB)
3hyDSC_5495.jpg (254.0 KB)

More files(8)...
 

자연은 지극한 아름다움을 간직하고 있지만...
때로는 물을 건너고

또 때로는 바위같은 장애물도 넘어야 하며..

비록 작지만 폭포도 건너야만


넓은 곳에서 먹이를 기다리는 잠자리의 평온함을 볼수있고,,

여유롭게 쉬고있는 잠자리도 만날 수 있으며,

목마름에 물을 찾는 나비의 갈증과

먹고 먹히는 자연의 섭리도 깨닭게 됩니다.

잡아보고.....

만져보고 관찰하며, 때로는 쏘여보면서 자연을 알고 이해하는 폭이 깊어지면.....
나중에 자연보호 운동가, 또는 식물학자 , 곤충학자가 아닐지라도
평범한 사회인의 삶 속에서도 지워지지 않는 그림이 있지 않을 까요?
내년엔 좀 더 많은 시간을.... 자연에서 보내게 해주고 싶군요.....


먼곳에 간다는 이유로....또 이런저런 이유로
저는 매주 맘을 담그는 자연이지만 꼬맹이는 쉽게 따라나서지 못합니다.
벌써~~
어떤 주는 시험에 노출되어 주말 방콕에 스트레스를 받기도 하고 .....
같이 놀아 줄 가장이 없는 집에서 누나랑 실랑이 하며 스트레스를 풀기도 합니다...
그래도 때론 가끔 가까운 주변의 계곡을 찾을 때면 그때만이라도 함께 나가 자연에  안겨 주고 싶군요.
Bugs age~~
훗날 어린시절 만져보고 쏘여보고 놀라보고 감탄해보는 자연에서의 감동은 삶 속 기억 저편에서 웃음짓고
호연지기의 작은 의미를 깨닭게 해주었다는 회상을 하게 될까요?

좀 지난 사진이지만 이제 이런 사진을 돌아볼 수 있는 여유있는 시간이 되었네요..^^

              
1   2007-11-07 08:30:56
보통 준비를 잘 안하기 때문에 경험으로는 물건너야 할때가 가장 귀찮은....^^;
어린시절 자연속에서 보내는 시간들....정말 값지겠지요.
제 어린시절에 쉽게 보았던 녀석들...지금은 자취를 감춘.. 개발되면서 없어진 혹은 오염된 환경에 멸종된 동물들이 많으니까요.
2   2007-11-07 12:50:32
저도 아이를 낳으면 이케 키우고 싶네요..^^; 아드님이 부럽습니다. 든든한 스승도 있고 전 어릴적 잠자리땜에 산에 하루종일 돌아댕기면 커서 뭐될라고 그러냐 라는 질책만 받으며 컸네요 ㅋ
3   2007-11-12 10:04:37
누나도 있나요?
그런데 왜 누나사진은 없고 아드님 사진만 올리신대요?
딸들도 자연에서 키워야하는디.... 전 딸만 둘인거 아시져? ㅋㅋㅋㅋㅋㅋㅋ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            
 
116
 
 2006년 5월에....... 5 2006-05-04 1724 10708
115
 
 2006년 DMZ생태환경 조사 시.. 1 2009-03-13 1173 7189
114
 
 64년 만에 찾은 ------------ [큰무늬왕잠자리] 17 2006-09-27 1347 9590
113
 
 8/31...숲속의 헌터 6 2003-09-01 1336 8947
112
 
 8월의 여름은 덥기만 합니다. 3 2005-08-05 1846 10804
 
 Bugs age 3 2007-11-05 1441 9682
110
 
 Fall~~~~ing in the nature 6 2013-10-07 1034 6651
109
  jasa
 love is heart 1 2002-06-17 1353 9020
108
 
 O2 스키장 유감 10 2012-03-07 918 4914
107
 
 The Dragoflies and Damselflies of Korea 2013-08-13 865 4058
106
 
 가루베이 - 베트남에서도 새로이 발견 2 2013-10-31 1057 7206
105
 
 가을과 잠자리 1 2002-09-23 1681 9458
104
 
 가을소년........ 2002-10-01 1239 8784
103
 
 가을의 계곡에서~~ 4 2013-10-18 1141 7069
102
 
 가을의 들녘에서.... 3 2004-10-26 1610 9988
101
 
 가을의 아쉬움 7 2005-10-13 1761 11586
100
 
 가을의 전령사 [잠자리] 2009-09-07 1095 5999
99
 
 가족이 되어버린 잠자리... 3 2002-06-10 1679 9850
98
 
 개미귀신의 탐구생활 1 2002-07-13 1514 9339
97
 
 개미귀신이야기 2002-07-13 1751 10262
96
 
 거미의 잠자리사냥.. 6 2002-08-12 1209 9632
95
 
 거제도 탐방기...... 2 2004-04-07 1236 8128
94
 
 겨울 여행 -------- I (밤열차) 3 2009-02-18 1120 6826
93
 
 겨울 여행 -------- II (태백산) 1 2009-02-27 1147 6994
92
 
 겨울에 눈이 쌓이면 한번 가봐야지... 1 2002-09-09 1845 10082
91
 
 곤충 캠프 1 2012-10-09 981 4603
    
1    2   3   4   5 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enFree